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토지자산 첫 100조원 돌파 상승률 전국 1위

2017년 06월 14일(수) 17:49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밭-땅-부동산.jpg
유례없는 부동산 활황의 영향으로 제주지역 토지자산이 사상 처음으로 100조원을 넘어섰다. 

14일 통계청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국민대차대조표’에 따르면 2016년 말 기준 한국 국민순자산은 2015년과 비교해 715조원 늘어난 1경3078조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제주의 경우 토지자산이 2013년 77조5372억원에서 2014년 94조2208억원으로 늘어난데 이어 2015년에는 100조원마저 넘어서며 118조77069억원을 기록했다.

연간 증가율도 26.0%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이는 전국평균 5.2%와 비교해 5배 높은 수치다. 토지자산 전국 비중도 2013년 1.3%에서 2015년 1.8%로 2%에 근접했다.

수도권 지역의 토지자산 비중은 2010년 61.4%에서 2015년 57.5%로 감소했지만, 비수도권은 38.8%에서 42.5%로 오히려 늘었다. 증감률 상승은 제주와 세종시가 주도했다.

통계청과 한국은행은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토지자산 비중이 축소됐지만, 제주와 세종시는 개발행위 증가와 지가상승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 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