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토] 2년만에 폭설 활주로 폐쇄 제주공항 진풍경

2018년 01월 12일(금) 18:18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1.jpg
올 겨울 최강 한파로 제주공항 활주로가 하루사이 세차례나 임시 폐쇄되면서 2015년 1월 이후 2년만에 제주공항에 폭설로 인한 대규모 공항노숙 사태가 빚어졌다.

11일 폭설로 출발 127편과 도착 121편 등 248편이 결항하고 출발 76편, 도착 64편 등 140편이 지연 운항했다. 18편은 제주상공까지 왔지만 폭설과 강풍으로 회항했다.

공항 운영 연장에도 불구하고 무더기 결항으로 체류객 7000여명이 제주를 떠나지 못했다. 이중 3000여명이 숙소를 구하지 못해 제주공항 대합실 바닥에서 쪽잠을 청했다.

제주공항은 2016년 1월에도 역대급 한파로 1월23일 오후 5시50분부터 1월25일 오후 2시48분까지 약 45시간 공항활주로가 폐쇄된 적 있다.

사흘간 항공기 528편이 결항되면서 관광객 9만명이 제주에 발이 묶여 공항에서 투숙을 하는 등 대혼란을 겪은 바 있다. 

8.jpg
9.jpg
10.jpg
11.jpg
12.jpg
13.jpg
14.jpg
15.jpg
16.jpg
17.jpg
18.jpg
19.jpg
20.jpg
23.jpg
24.jpg
25.jpg
26.jpg
27.jpg
28.jpg
29.jpg
30.jpg
31.jpg
32.jpg
33.jpg
34.jpg
35.jpg
36.jpg
37.jpg
38.jpg
39.jpg
40.jpg
41.jpg
42.jpg
43.jpg
44.jpg
45.jpg
46.jpg
47.jpg
48.jpg
49.jpg
50.jpg
51.jpg
52.jpg
53.jpg
54.jpg
55.jpg
56.jpg
57.jpg
58.jpg
62.jpg
63.jpg
64.jpg
65.jpg
66.jpg
68.jpg
69.jpg
70.jpg
72.jpg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