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시, 1970~80년대 주요 기록물 전산화 마무리

2018년 11월 08일(목) 10:12
이동건 기자 dg@jejusori.net
제주시는 1970~1980년대 주요 종이기록물을 전산화했다고 8일 밝혔다. 

제주시는 1억8700만원을 투입해 지난 5월부터 도시계획, 도시개발, 공유재산, 인허가 등 중요기록물 1921권을 전산화했다. 총 50만6966면에 달한다.

종이기록물의 경우 훼손 가능성이 있는 등 장기간 보존이 어렵고, 전산화 하지 않으면 기록물 검색 등에 어려움이 뒤따른다.

제주시는 오는 2021년까지 연차별로 기록물을 선별해 이중 보관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1970년대 이전 기록물 42만6250면을 전산화했다.

2019년에는 1980~19190년대 중요 기록물, 2020년 1990~2000년대 중요 기록물, 그 밖의 기록물은 2021년에 전산화한다는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시민의 재산과 권리를 증빙할 수 있는 중요한 기록물 전산화를 통해 투명성 등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