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추석 앞두고 제주 선관위 위법행위 예방활동 강화

2017년 09월 13일(수) 16:02
김정호 기자 newss@hanmail.net
제주도선거관리위원회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내년 지방선거 관련 위법행위에 대해 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금지 행위는 선거구민의 행사나 모임에 금품·음식물 기타 이익 제공, 관내 경로당 등에 인사 명목으로 과일 등 선물 제공, 명절 인사를 빙자한 현수막 게시 등이다.

정당의 정책홍보물에 입후보예정자의 공약이나 지지를 호소하는 내용을 게재해 선거구민에게 배부하는 행위도 금지된다.

다만 자선사업을 주관·시행하는 국가기관이나 법인·단체에 후원금품이나 물품을 제공하는 행위, 의례적인 인사말을 문자메시지나 카카오톡 등 SNS로 전송하는 행위는 가능하다.

정당이 선거기간이 아닌 때에 정당·입후보예정자를 지지·추천·반대함이 없이 자당의 정책이나 정치적 현안에 대한 입장을 홍보하는 인쇄물을 거리에서 배부하는 행위도 할 수 있다.

도선관위는 정당·국회의원·지방의회의원·지방자치단체장·입후보예정자 등이 법을 몰라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선거법 위반사례를 적극 안내하기로 했다.

도선관위는 “연휴기간에도 선거법 위반행위 안내와 신고 접수체제가 유지된다”며 “선거법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전국 어디서나 1390번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