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부방 교사에게 "회원 늘려와" 황당한 직장 갑질

2018년 10월 10일(수) 19:45
박성우 기자 pio@jejusori.net
유명 출판사에서 운영하는 제주지역의 프랜차이즈 공부방에서 교사에게 영업실적을 채우라고 강요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민주노총 제주본부는 지난 6월부터 운영해 온 '제주직장갑질 119'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통해 접수된 사례를 10일 발표했다. 

'제주직장갑질 119'는 직장에서 벌어지는 갖가지 갑질 행태에 대해 속 터놓고 이야기 할 수 있는 온라인 공간으로, 주 1회 가량 꾸준히 사례 제보가 이어졌다는 것이 민주노총의 설명이다.

특히 대표적인 사례로 도내 곳곳에서 운영되고 있는 P공부방에 대한 제보가 속속 접수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노총에 따르면 P공부방은 '교사급구, 13~18시, 월 250만원 이상'이라는 광고 문구를 통해 짧은 시간을 들여 높은 소득을 올릴 수 있다며 교사를 고용하고는 실질적으로 교사들에게 부당한 영업을 지시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민주노총은 "P공부방의 교사는 출판사측과 위탁계약을 맺고 공부방을 운영한다. 형식적으로는 위탁계약을 맺었지만 실질적으로는 노동자로서의 지휘감독을 받는다"며 "즉, 공부방 교사임과 동시에 특수고용노동자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점으로부터 받게 되는 업무지시는 오전에는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부모의 연락처를 받아오는 역할을 시작으로, 공부방이 끝난 오후에는 주변에 교사 모집하는 홍보전단을 부착하는 역할까지 다양하다"며 "위 업무는 같은 팀 내 단체 SNS방에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있으며 이행하지 않는 경우 벌금도 부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민주노총은 "P공부방 교사들은 본점으로부터 회원확대 강요, 연도마감 강요, 상사매출 강요, 등을 받고 있었다"며 "상황이 이러하다보니 대부분의 교사들은 학생들에게 교육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취지보다는 회원 수 늘리기에 급급한 상황이 되고, 교사 모집에 앞장서면서 피해자이면서도 또 다른 가해자가 되는 상황에 노출됐다"고 했다.

민주노총은 "해당 공부방 교사이거나 경험했던 사람들의 추가 사례를 모집하고, 교사와 본점의 불공정 계약을 개선해 공부방이 정상화 될 수 있도록 공동행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
8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캔디스 2018-10-17 08:35:04    
이런 사실은 제주에만 존재 하는 것이 아닙니다. 전국적으로 연대하면 다 비슷한 상황이 아닐까 싶습니다. 누군가 용기 있는 자가 깃발을 들고 외치면 좀 더 즐거운 일터로 바뀌지 않을까요. 비 합리적인 경영실태는 바로 잡아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조금 천천히 가더라도 누군가 억울한 상황이 생긴다면 쌓이면 터지는 법이죠. 언제 터질까 싶었습니다. 현재 수도귄에서 갑질을 당하고 있는 열심히 수업하고 있는 일명 잘 나가는 푸르넷 교사 입니다
61.***.***.169
profile photo
푸네는나쁜곳 2018-10-12 15:55:43    
그곳의 이사란 사람은...그렇게 고혈을 짜내서 자기배만 채운다.빌딩지어 집세받고 딸들 유학비에 서울에 집사주고 서른넘은 딸들 속옷까지아직도 사준다나~큰딸은 본사에 입사시키고 아들한테 제주지점 물려주려준비중이고..그들의 성지이다..그곳은..
222.***.***.120
profile photo
다빈 2018-10-11 16:27:56    
매번 취업구인 보면 항상 나오는 푸르넷 공부방...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조치를 취해야합니다...
1.***.***.60
profile photo
고여시 2018-10-17 09:29:20    
지저분하게 길거리나 전봇대에 벽보랑 전단지 디닥디닥 붙혀놓는거 보면
가관이지!!!
이런데는 절대 애들안보내기로 했다
불법으로 지저분하게 만드는데 애들은 어떵 잘 가르킬꺼라~~~
211.***.***.28
profile photo
갑질타파 2018-10-11 10:38:13    
푸르넷공부방 원래 책판매로 돈벌지 않나요?
회원모집까지 강요하나봐요
27.***.***.230
profile photo
이상사 2018-10-11 20:03:35    
금성출판사
122.***.***.246
profile photo
오들또기 2018-10-11 10:23:14    
제보자들 다 신변 보호 해줘야합니다. 저 집단은 서울본사에 전화해서 사정이야기 해도 안들어 주고 해볼테면 해보라는 식입니다. 가정주부가 밤 늦게 까지 전봇대에다 불법 전단지 붙이고 이증샷해서 다체 카톡에 올리라고 하고 ....기막힌 일입니나. 꼭 수사해야 합니다. 제보자들 신변 보호 안하면 제2의 피해가 니옵니다. 반드시 이번에 뿌리 뽑아야 합니다. 철저한수사를 촉구합니다.
223.***.***.206
profile photo
갑질타파2 2018-10-11 23:28:12    
제주도만 특별히 공부방오픈하려면
250만이상(정가로는 삼백이상)
도서구입도 강매한다네요
222.***.***.228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