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능 D-10...제주교육청, 14곳 시험장 최종 점검

2018년 11월 05일(월) 10:51
박성우 기자 pio@jejusori.net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이 도내 14곳의 시험장에 대한 최종 점검에 나선다.

제주도교육청은 오는 15일 시행되는 대학수학능력시험에 앞서 이석문 교육감과 시험장 파견 감독관이 직접 시험장 학교를 방문해 교통소통, 부정행위 방지대책, 소방‧전기‧가스 안전점검 실시 등을 점검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수능은 남녕고, 제주제일고, 오현고, 대기고, 제주고, 제주중앙여고, 신성여고, 제주여고, 제주사대부고, 제주여상 등 제주지구 10개 시험장, 서귀포고, 남주고, 서귀포여고, 삼성여고 등 서귀포지구 4개 시험장 등 총 14곳에서 시행된다. 제주에서는 7500명의 수험생이 응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제주자치도, 한국전력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 등 유관기관의 지원을 받아, 14개 시험장학교를 대상으로 소방안전 및 전기안전, 가스점검 등에 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미비점에 대해 보완토록 조치했다. 

또 파견 감독관을 중심으로 시험장학교 준비상황 종합점검반을 편성해 시험장 및 시험실 설치, 듣기평가용 방송시설 점검 등 수능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이와 맞물려 이 교육감은 이날부터 오는 9일까지 도내 시험장 학교를 방문해 시험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일선 고등학교를 잇달아 방문, 고3 수험생들과 고3 담임선생님들을 응원‧격려할 예정이다.

이 교육감은 "모든 수험생들과 교직원, 학부모들이 한 마음, 한 뜻을 모아 최선을 다하면 분명 원하는 성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어려운 순간 스스로를 위로하면서 남은 기간 건강관리에 유념해 수능을 잘 치르길 바라며, 이번 수능이 모든 수험생들의 꿈과 희망을 이루고, 미래의 행복을 실현하는 디딤돌이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X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URL